[여행의 향기]

"2PM 호주여행기 보고 이벤트 행운 누리세요"

입력 2017-02-05 16:01 수정 2017-02-05 16:04

지면 지면정보

2017-02-06E9면

울룰루 바위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는 2PM 멤버들. ♣♣IHQ&JYP 픽쳐스 제공

호주정부관광청(australia.com)은 가수 2PM이 호주에서 방송 촬영한 것을 기념해 3월까지 이벤트를 연다. 이벤트는 호주편 소문내기와 본방 사수 퀴즈 이벤트 두 가지로 나뉘며 관광청 페이스북 (facebook.com/wowaustralia)에서 진행한다. 케이블 방송 K 스타(K Star)의 예능 프로그램 ‘2PM 와일드비트 - 호주’는 2PM의 호주 여행기를 담은 10부작 예능 프로그램이다. 멤버들은 현지에서 호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아르바이트를 하며 스스로 여행 경비를 마련했다. 촬영장소는 멜번과 울룰루 등이다. 방송에는 펭귄을 볼 수 있는 필립아일랜드, 모닝턴 페닌슐라의 야외 온천, 피노누아 생산 와이너리, 웅장한 울룰루 바위 등이 나온다.

스콧 워커 호주정부관광청 지사장은 “이번 촬영은 호주 사람들과 교감하며 보다 자세히 호주를 알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했다”고 말했다.

김명상 기자 ter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