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개발(7,080370 -4.97%)은 2일 채권단의 출자전환 추진 관련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현재 관리종목 지정사유 해소를 위해 채권단을 상대로 출자전환에 관한 논의를 하고 있다“며 ”현재까지 구체적으로 진행되거나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