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37,45050 -0.13%)은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공모형 특판 파생결합상품 3종을 내달 2일까지 총 600억원 한도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ELS 15326회는 한국(KOSPI200), 유럽(Eurostoxx50), 일본(Nikkei225)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3년 만기의 투자기간 동안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의 50% 밑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세전 연 8.5%의 수익을 지급하는 구조다.

6개월마다 조기상환기회가 주어지며 최초 기준가의 95%이상(6개월), 90% 이상(12, 18개월), 85% 이상(24, 30개월), 80%(36개월)이면 세전 연 8.5%로 상환된다.

같은 기간, Eurostoxx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의 ELS 15324회 상품도 판매한다.
6개월마다 조기상환 평가일에 기초자산이 92.5%이상(6, 12개월), 90%이상(18개월), 85% 이상(24개월), 80%이상(30개월), 75% 이상(36개월)이면 세전 연 5.7%로 상환되는 스텝다운 구조다.

특판 ELS는 삼성증권 전국 지점 및 홈페이지, 팝(POP) HTS와 모바일 엡팝(mPOP) 앱에서 가입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 특판 ELS에 1000만원 이상 가입할 경우, 가입 금액에 따라 최대 10만원 상당의 모바일백화점 상품권 이벤트, 호텔 딸기뷔페 추첨 이벤트에 자동 응모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