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89,300500 +0.56%)는 16일 씨게이트와의 합작법인 추진 보도에 관한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사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합작법인 추진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현재까지 확정된 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