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증권(56,900200 -0.35%)은 고객들의 원만한 상속·증여 니즈를 채워줄 '신영 패밀리 헤리티지 서비스(Family Heritage Service)'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신영 패밀리 헤리티지 서비스(Family Heritage Service)는 종합자산관리, 자산승계, 특별부양, 공익기부 등으로 이루어진 4가지 유형의 종합 가족금융서비스다. 종합자산관리는 재무목표에 맞게 펀드, 랩, 신탁 등을 활용해 종합적으로 관리해주고, 자산승계는 유언대용신탁, 가족안심플랜 등의 상속·증여를 제공한다. 특별부양은 장애, 치매 등으로 돌봄이 필요한 고객 및 가족들에게 자금을 지급하며, 공익기부는 공익신탁설정 및 공익법인설립을 지원한다.
4가지 서비스 중에서 핵심은 자산승계서비스로서, 유언대용신탁과 가족안심플랜으로 이루어져 있다. 맞춤형 상품인 유언대용신탁은 일반적인 상속·증여와 달리 생전에는 종합자산관리를 받고, 사후에는 고객 뜻에 따라 유산배분설계를 할 수 있는 상품이다. 가족안심플랜은 고객과 가족들의 생애주기별로 교육비, 결혼자금, 노후자금 등의 필요 자금을 설계하여 필요 시 자금을 일시에 또는 나눠서 지급받는 표준화된 유언대용신탁 상품이다.

김대일 에셋얼로케이션(Asset Allocation)본부 본부장은 "고령 사회로 빠르게 진입하며 안정적인 노후 생활과 함께 효율적인 자산 이전에 대한 필요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며 "복잡한 증여·상속 문제를 금융 회사의 전문 서비스를 통해 분쟁없이 해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자세한 상품 문의 및 상담은 신영증권 전 영업점과 고객지원센터로 하면 된다. 이 상품은 실적배당형 상품으로 운용결과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해외에 투자하는 상품의 경우 환율변동에 따라 손실을 볼 수 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