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민 자녀 통학 및 편의시설 이용
오는 8월까지 운행 예정

[ 김하나 기자 ]대우건설은 입주중인 ‘양주신도시 푸르지오’ 단지에 입주민들을 위한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한다고 5일 밝혔다.

셔틀버스는 오는 8월까지 일단 입주민 자녀들의 통학용으로 이용될 예정이다. 부출입구 인근으로 옥정초등학교가 있지만 오는 9월 개교 예정이기 때문이다.

초등학생을 둔 입주민들은 옥정초등학교 개교 전까지 인근 율정초등학교에 아이들을 보내야 된다. 셔틀버스는 등·하교 시 단지와 율정초등학교 사이를 오갈 예정이다. 초교 통학시간 외에는 셔틀버스를 지하철역과 마트 등을 순환하게 해 입주민들의 주거편리성을 높일 예정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안전한 통학이 가능하게 되고 일상생활에도 편리함이 더욱 커질 수 있게 된 만큼 입주민의 만족도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주신도시 푸르지오는 양주신도시 최초 민간분양 아파트로 A9블록에 1862가구의 단지다. 단지는 낮은 용적률(149%)과 건폐율(10%)로 동간 거리가 넓고 조경면적이 47%로 높다. 중앙광장과 수경시설 등 다양한 조경시설이 조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입주민의 편리함을 높여줄 대형 커뮤니티시설로 Uz(유즈)센터도 선보인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