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증권은 4일 심텍(9,050130 -1.42%)에 대해 지난 4분기 깜짝 실적이 기대된다며 '매수' 추천했다. 목표주가는 기존 1만1500원에서 1만5000원으로 올렸다.

김갑호 스몰캡(중소형주) 팀장은 "4분기에는 매출 2153억원과 영업이익 150억원을 올릴 것"이라며 "이는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3.3%, 24.0% 증가한 수치"라고 말했다.

김 팀장은 "계절적 성수기 효과를 감안할 때 실적 호조 가능성이 크다"며 "특히 수익성이 높은 모바일 인쇄회로기판(PCB) 제품이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모바일 PCB 관련 매출이 1000억원을 넘어서면서 전체의 절반 수준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올해도 심택은 실적 개선세를 이어갈 것으로 김 팀장은 판단했다. 중국 업체의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서다.

김 팀장은 "PCB 관련 제품은 중화권에서 여전히 수요가 강하게 나타나고 있다"며 "낸드플래시 수요가 늘어나는 데 따른 성장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는 올해 심텍의 실적 추정치로 매출 8583억원과 영업이익 489억원을 제시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