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전신인 한나라당 대표를 지낸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이 29일 탈당했다.

새누리당과 정 전 대표 측 관계자는 이날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전직 대표로서 엄중한 책임감을 느꼈다”고 탈당 배경을 전했다.

그러나 정 이사장이 탈당 후 비박계 신당인 개혁보수신당(가칭)에 합류할지는 미지수다. 정 이사장 측은 탈당계 제출과 관련 “그동안 정치 활동을 해오지 않았기 때문에 일찌감치 당적 정리를 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왔다”면서 “현재로서는 특정 정당에 합류할 생각은 없다”고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