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영 '아는 형님' 캡처

유인영이 서장훈의 기습 발언에 웃음을 터뜨리고 말았다.

유인영은 2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학생'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유인영이 "인기 많은 여교사가 되고 싶다"고 말하자 MC들은 유인영을 놀리기 위한 발언을 쏟아냈다.

이 가운데 서장훈이 압권이었다. 가정방문을 요청했던 것.

유인영은 물론 다른 MC들까지 당황하자 서장훈은 "왜 이상하게 생각하냐"고 능청스럽게 말해 유인영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