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대구 서문시장 1000만원 지원

입력 2016-12-02 17:53 수정 2016-12-02 18:03

한국가스공사 임직원들은 2일 대구 서문시장 화재 현장을 방문해 1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하고 자원봉사 활동을 했다. 가스공사는 2014년 본사를 대구혁신도시로 이전했다.

김점수 가스공사 기획본부장은 “화마로 인해 안타까운 피해를 입은 서문시장 상인들과 소방 공무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지원금을 전달했다”며 “앞으로도 서문시장 재건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태훈 기자 bej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