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금감원과 함께하는 금융수업 (55) 유병자 보험 상품
질병을 앓고 있거나 수술, 입원 기록이 있으면 보험에 가입하지 못하는 것으로 아는 소비자가 많다. 그러나 최근엔 질환이 있어도 가입할 수 있는 다양한 보험이 출시됐다. 유병자가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은 △간편심사보험 △고혈압·당뇨병 특화보험 △무심사보험 등이다. 상품별 보험료와 가입 요건, 보장 내용 등이 달라 꼼꼼하게 비교한 뒤 선택하는 것이 좋다.

간편심사보험은 최근 2년(암은 5년) 이내 입원 및 수술 이력이 없으면 고혈압, 당뇨병과 같은 만성질환자는 물론 심근경색, 뇌졸중, 암 등으로 입원·수술한 사람도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질병 종류와 관계없이 입원비와 수술비를 받을 수 있어 상대적으로 보장 범위가 넓다.
고혈압·당뇨병 특화보험은 고혈압이나 당뇨병 치료 병력에 대해 ‘계약 전 알릴 의무’를 면제한 상품이다.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 등 특정 질병으로 진단받거나 사망한 경우 보장해준다.

무심사보험은 질병이 있어도 가입할 수 있는 사망보장 보험이다. 가입자가 보험회사에 질병 및 치료 내역을 알릴 의무가 없고, 보험회사도 가입을 거절할 수 없어 유병자도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다만 보험기간 중 사망했을 때만 보장받을 수 있고 사망보험금도 1000만~3000만원 수준으로 일반 보장성 보험보다 적다.

대부분 유병자 보험은 5~10년마다 계약을 갱신하기 때문에 연령에 따라 보험료가 인상될 수 있다. 따라서 가입 때 상품설명서에 안내된 예상 갱신보험료 수준을 반드시 확인하고, 납입 능력에 맞게 가입하는 것이 좋다.

금융감독원 금융교육국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