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캐피탈은 서울 양재동 서울오토갤러리에 오토(AUTO)금융지점을 열고 본격적인 자동차 금융서비스업을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미래에셋캐피탈은 도이치오토모빌그룹과 제휴를 맺고 BMW, 미니(MINI) 등 수입 신차 판매와 연관된 금융 영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