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캐나다 정부 산하 재생의료상용화센터(CCRM)와 줄기세포 분야 협력 및 지원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일 발표했다. 서울 새문안로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는 이승진 메디포스트 미국법인장과 마이클 메이 CCRM 대표, 캐슬린 윈 온타리오주 수상, 에릭 월시 주한 캐나다 대사 등이 참석했다.

메디포스트는 이번 MOU 체결로 향후 캐나다에 진출할 때 줄기세포 치료제 임상시험 및 판매허가 획득, 보험급여 신청 등 과정에서 지원과 혜택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메디포스트는 내년부터 현지 파트너사인 제미나와 함께 무릎 연골 손상 치료제 ‘카티스템’의 캐나다 임상 및 허가 절차를 본격 진행할 예정이다. 미숙아 폐질환 치료제 ‘뉴모스템’은 미국에서 임상 1,2상을 마치는 등 북미 시장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