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델리 신규 취항 행사에 참석한 지창훈 대한항공 사장(첫번째열 오른쪽)과 비크람 쿠마르 도래스와미 주한 인도대사(두번째열 오른쪽) 등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은 '인천~델리' 신규 노선을 취항한다고 1일 밝혔다.

이 노선에는 218석 규모의 A330-200 항공기가 투입된다. 주 5회(화·목·금·토·일요일) 취항한다. 오후 12시4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같은날 오후 6시20분 인디라 간디 국제공항에 도착한다. 돌아오는 편은 오후 7시40분 델리를 출발해 다음날 오전 5시50분 인천에 도착한다.

대한항공이 취항하는 해외 도시는 총 119개가 됐다. 인도에 취항하는 노선은 '인천~뭄바이'에 이어 두 곳으로 늘어났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