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박 대통령 내년 4월퇴진·6월대선 만장일치 당론 채택

입력 2016-12-01 11:38 수정 2016-12-01 11:38
새누리당이 1일 오전 의원총회를 열고 박근혜 대통령의 4월 퇴진 및 6월 대선 일정에 대해 만장일치로 당론을 채택했다.

정진석 원내대표는 이날 의총 후 기자들과 만나 “4월 퇴진 및 6월 조기 대선은 탄핵 심판의 종료 시점과 비슷한 시점으로 가장 합리적인 안”이라며 “의총에서 만장일치로 박수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야당과의 협상을 통해서 이 같은 당론이 관철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정 원내대표는 "안정적인 정권 이양을 위해, 최소한의 대선 준비기간 확보를 위해, 탄핵 심판의 종료시점과 비슷한 시점이라는 점에서 가장 합리적이라는 일정이라는 데 당 소속 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박수를 통해 당론으로 채택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