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은 영업점 방문 없이 자동차대출을 신청할 수 있는 모바일 전용 ‘KB 모바일 매직카 대출’을 29일 출시했다. 자동차 구입자금이 필요한 고객이 모바일뱅킹인 KB스타뱅킹에서 대출을 신청하고 자동차매매계약서 등 관련 서류를 내면 영업점 방문 없이 돈을 빌릴 수 있는 상품이다.

대출 대상은 신차나 중고차를 구입하는 고객이다. 현재 직장에 3개월 이상 재직하고 있는 근로소득자나 현재 사업장을 3개월 이상 운영하고 있는 개인사업자만 가능하다. 대출 한도는 최대 7000만원이다. 대출 기간 5년의 신차 구입자금 기준으로 대출 금리는 최저 연 3.62%다.

이정훈 국민은행 상품개발부 팀장은 “자동차대출의 편의성을 높이고 2금융권에 비해 낮은 금리로 고객들의 금융비용 부담을 덜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사업모델을 선보여 다양한 자동차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