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개에 갇힌 청와대. 한경DB

박근혜 대통령이 29일 오후 2시 30분 청와대 춘추관 기자회견장에서 대국민담화문을 발표했다.

이날 박근혜 대통령은 "단 한 번도 사익을 취하지 않았다"며 "사안의 경위는 가까운 시일 내 소상히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마음 아파하는 국민 여러분의 모습에 백 번이라도 사과를 하는 게 당연한 도리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담화문 발표는 지난달 25일 대국민사과, 지난 4일 대국민담화에 이어 세 번째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