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증권은 지난 26일 서울시 은평구 수색동 일대에서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연탄나눔 행사'는 나눔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2003년부터 14년째 이어온 신영증권의 대표적인 봉사 활동이다. 이 행사에는 임직원 50여명이 참여했다.

임직원들은 도움이 필요한 20여 가구에 연탄 4000장을 손수 운반했다. 연탄은 신영증권의 사내 행사인 '신영챔피언쉽', '사랑나눔 트레킹' 등을 통해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마련했다. 이 외에도 쌀 50포(10kg 기준)를 50가구에 전달했다.
이선영 APEX패밀리오피스부 과장은 "올해 연탄 가격이 많이 올라 어르신들께서 걱정이 많으셨다"며 "어려운 이웃들의 겨울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신영증권은 연탄 배달 봉사 외에도 구세군 후생원 식사 봉사 활동, 아동센터 도서 지원, 사회복지단체 및 국립공원 기부, 예비 문화예술인에 대한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