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탈당 전·현직 의원들 "정기국회 안에 탄핵 절차 마무리해야"

입력 2016-11-27 15:51 수정 2016-11-27 15:51
새누리당을 탈당한 전·현직 의원들은 27일 국회에 모여 "정기국회 안에 탄핵 절차를 마무리해야 한다"고 한목소리로 촉구했다.

'새누리당 탈당의원 모임'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첫 회동을 갖고 "광화문 촛불집회에서 드러난 민심은 대통령이 하야 또는 탄핵을 통해 물러나란 것이 가장 크다"고 요구했다. 또 친정인 새누리당에 대해서도 "공범 역할을 했던 새누리당을 해체하라는 것 또한 민심이라는 데 의견을 모았다"고 모임의 간사 격인 이성권 전 의원이 전했다.

이 전 의원은 회동 후 브리핑에서 "현재 한국 정치의 정국은 탄핵 정국"이라며 여야 정치권을 향해 "(탄핵 시기와 관련해) 더이상 장난을 치는 행위들을 하지 말고, 헌법이 보장된 절차에 따라서 탄핵 절차에 시급히 들어가야 한다"고 주문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