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만의 대전 지진…"별다른 피해 없어"

입력 2016-11-27 10:40 수정 2016-11-27 10:45
27일 오전 6시53분께 대전 유성구 남서쪽 3km 지역에서 규모 2.5 지진이 발생했다.

대전 도심에서 지진이 발생한 것은 2006년 3월 이후 10년 만이다. 이른 아침 지진으로 대전소방본부에는 100건 안팎의 문의전화가 걸려왔다. 대전·충남 지역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지진을 느꼈다"는 내용의 글이 수십 개 올라왔다.

기상청은 "이 정도 규모의 지진은 건물 안에서 일부 사람이 진동을 느끼거나 못 느끼는 사람도 많다.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예상되지 않는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