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로 해외직구하고, 캐시백도 받으세요"

입력 2016-11-27 15:38 수정 2016-11-27 15:38

지면 지면정보

2016-11-28B2면

블랙프라이데이 해외 온라인 쇼핑 이벤트 진행
플래티넘 이상 카드 결제 시 캐시백 혜택 2배 제공
해외 배송비 결제시 50%까지 M포인트 사용 가능
현대카드(대표 정태영)가 세계 최대 쇼핑 축제인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해외 온라인 쇼핑 이벤트를 한다.

25일부터 연말까지 벌이는 블랙프라이데이는 연중 최대 규모의 쇼핑 축제로, 각종 할인행사가 있어 국내 소비자들이 해외직구를 가장 많이 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현대카드는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해외 온라인 쇼핑 사용금액에 따라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11월과 12월 두 달 동안 이용한 해외 온라인 쇼핑 결제금액이 100달러 이상이면 5000원, 200달러 이상이면 1만원, 1000달러 이상이면 5만원, 2000달러 이상이면 10만원을 캐시백 받을 수 있다. 현대카드 플래티넘 이상의 카드로 결제하면 혜택이 두 배로 늘어나 최대 20만원까지 현금으로 돌려받을 수 있다.
캐시백은 연말까지 현대카드 홈페이지 또는 앱(응용프로그램)을 통해 신청한 고객을 대상으로 하며, 현대카드 결제계좌로 내년 1월31일 일괄 지급된다. 단 유니온페이·법인·체크카드는 이벤트 참여 대상에서 제외된다. 앱마켓, 간편결제 서비스(페이팔, 알리페이 등), 여행 상품(항공, 호텔, 렌터카 등) 결제 건은 이벤트 실적에 포함되지 않는다.

현대카드는 캐시백과 함께 배송대행업체 ‘지니집’ 이용고객을 대상으로 배송비의 50%까지 M포인트 사용 혜택을 제공한다. 해외 온라인 쇼핑몰 결제 후 지니집을 통해 배송비를 결제한 고객은 상품이 분실 또는 파손되더라도 별도의 보험 가입 없이 1000달러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배송 지연 사고가 발생하면 다음 해외직구 때 활용할 수 있는 배송비 할인쿠폰을 제공받는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해외직구 수요가 크게 늘어나는 블랙프라이데이 시즌에 맞춰 고객이 더욱 경제적으로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홈페이지(www.hyundaicard.com)를 참고하면 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18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13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