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고기압 영향으로 전국 차차 맑아져

입력 2016-11-27 08:31 수정 2016-11-27 08:31
27일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하하는 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다. 서쪽 지역은 오후부터 밤 사이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경기도와 강원 영서는 낮 동안 빗방울이, 중부 서해안은 밤에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산간을 비롯한 일부 강원 내륙에는 눈이 쌓이거나 내린 눈·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안·내륙 등지에는 아침까지 안개가 짙게 끼고, 낮 동안에도 옅은 안개가 남은 곳이 있다.

몽골 남부와 중국 북부에서 25일 발원한 황사가 서풍을 타고 한반도 상공을 지나면서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 옅은 황사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황사는 28일 오전까지 이어진다.
황사 영향 등으로 이날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전북·대구·경북의 미세먼지 예보 등급은 '나쁨', 다른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수은주는 서울 1.8도, 인천 3.1도, 수원 0.7도, 춘천 1.1도, 강릉 5.7도, 청주 1.3도, 대전 1.2도, 전주 0.8도, 광주 1.7도, 제주 11.4도, 대구 1.4도, 부산 6.5도, 울산 3.9도, 창원 2.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6∼14도로 전날보다 높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중부 먼바다와 동해중부 먼바다, 제주도남쪽 먼바다에서 1.5∼4m로 차차 매우 높게 일겠고,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2.5m로 일겠다. 서해 먼바다와 동해 먼바다, 제주도남쪽 먼바다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항해·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