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지역별 전세 만기 현황 공개

입력 2016-11-25 21:20 수정 2016-11-25 21:20
한국주택금융공사는 25일 부동산 온·오프라인 연계(O2O) 서비스 업체 앞집과 공공데이터 개방 및 민간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주택금융공사와 앞집은 주택금융 제도 개선을 위한 정보 교류 등을 통해 서민·중산층에 대한 주택금융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주택금융공사는 이번 협약으로 개방 예정인 지역별 전세 만기 도래 물건지 통계 정보 등이 전세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임차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