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컨퍼런스 개최

입력 2016-11-24 15:04 수정 2016-11-24 15:04

한국GM은 24일 인천 부평 본사에서 '2016 여성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비전을 제시했다.
여성 컨퍼런스는 올해로 6회째를 맞았다. 이번 행사에는 제임스 김 한국GM 제임스 김 사장, 황지나 홍보부문 부사장 등 임원진과 여성 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협력사 여성 직원 100여명도 함께 참여했다.

김 사장은 "한국GM은 여성인재 육성의 모범기업으로서 여성 임직원들의 잠재력을 극대화하고 기업에 대한 공헌도를 높이기 위한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나와 우리들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개최됐다. 심리학자 겸 워디랩스 대표인 쟈스민 한, 조선경 딜로이트 컨설팅 센터장, 이수연 워킹맘연구소 소장 등이 강연을 펼쳤다. 여성 임직원들이 동등한 기회 속에서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는 구체적인 실행 방안이 제시됐다.

한국GM은 국내 완성차 브랜드 중 가장 높은 비율로 여성 사무직(연구직 포함) 인력을 고용해오고 있다. 현재 회사 출범 직후와 비교해 여성 인력이 850명으로 3배 가까이 늘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