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내년 12월 대선 불출마…탄핵 발의 앞장 설 것"

입력 2016-11-23 09:14 수정 2016-11-23 09:16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는 21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대통령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사진=YTN 캡쳐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23일 내년 12월 대통령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앞으로 국가적 위기 수습을 위해 무너져 내린 헌정 질서의 복원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면서 "박근혜 대통령은 실패했지만 이것이 대한민국의 실패로 이어지지 않도록 제 모든 것을 다 바치겠다"고 말했다.

김 전 대표는 "박 대통령은 국민을 배신하고, 새누리당도 배신했으며, 헌법을 심대하게 위반했다"면서 "국가는 법으로 운영돼야 하기 때문에 헌법을 위반한 대통령은 탄핵을 받아야 된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박 대통령의 탄핵안 발의와 의견 과정에서 새누리당이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