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국민연금 압수수색…삼성·박 대통령 뇌물수수 혐의 가능성

입력 2016-11-23 08:52 수정 2016-11-23 08:57
검찰이 지난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에 찬성한 국민연금공단을 압수수색 중이다.

박 대통령의 직권남용·강요 등 비위 혐의를 수사 중인 검찰 특별수사본부는 23일 오전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

삼성물산 최대 주주이던 국민연금은 삼성 지배구조 개편에 매우 중요한 의의가 있었던 두 회사의 합병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번 검찰 수사에서 청와대가 국민연금의 의사 결정에 직·간접적 영향력을 행사한 것으로 드러난다면 박근혜 대통령과 삼성에 제3자 뇌물수수 혐의가 적용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