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상공회의소(회장 최충경)는 23일 지역의 다양한 문화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합포문화동인회(이사장 김조일)와 ‘아름다운 동행’ 협약을 맺었다.

두 단체는 각종 문화·예술활동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 전통을 존중하고 문화와 예술, 환경, 경제 등 많은 분야가 조화를 이뤄 창원이 아름답고 건강한 도시로 거듭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강좌나 음악회, 세미나 등 다양한 행사를 지원하고 홍보활동도 함께 벌인다.

창원=김해연 기자 ha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