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는 2016학년도 ‘서울대 교육상’과 ‘서울대 학술연구상’ 수상자를 10명씩 선정해 23일 발표했다. 서울대는 수준 높은 강의와 교육 방법을 개발하거나 학생 지도에 열정을 보인 교수에게 교육상을, 활발한 연구로 좋은 실적을 낸 교수에게 학술연구상을 주고 있다.

교육상에는 중어중문학과 이강재, 경제학부 류근관, 생명과학부 이일하, 간호학과 최희승, 전기·정보공학부 김태환, 컴퓨터공학부 이상구, 생물교육과 김재근, 수의학과 이인형, 국악과 임재원, 경영학과 정운오 교수가 이름을 올렸다. 학술연구상 수상자로는 철학과 이남인, 경제학부 이지홍, 사회학과 박명규, 생명과학부 안광석, 기계항공공학부 최해천, 재료공학부 김기범, 법학과 정인섭, 화학교육과 정대홍, 약학과 이미옥, 의학과 노동영 교수가 선정됐다.

황정환 기자 j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