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진세연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 계정에 셀카를 업로드했다.

진세연은 지난 22일 "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의 브이앱이 오픈했습니다 앞으로 브이앱에서 많이많이 만나요 채널이름이 Earlybird Entertainment예요 #얼리버드 #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브이앱 #V #V앱 #브이앱에서만나용"이라는 말과 함께 한 장의 셀카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진세연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변함없는 외모를 과시했다.

진세연의 근환을 접한 누리꾼들은 "언닌 정말 늙지도 않네요", "여전히 잘생기셨습니당", "이런 기본템 소화하는 게 더 어렵던데 너무 잘 어울리시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진세연은 최근 종영한 '옥중화'에서 옥녀로 열연을 펼쳤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