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패션 프로그램 '셀렙샵'을 브랜드로 만든다

입력 2016-11-23 15:41 수정 2016-11-23 15:44


CJ오쇼핑의 대표 패션 프로그램 ‘셀렙샵’이 패션 브랜드로 만들어진다. 셀렙샵은 스타일리스트 정윤기씨가 고정 출연해 최신 패션 트렌드를 소개하는 방송이다.

25일 첫 판매가 시작되는 ‘셀렙샵 에디션’은 정 씨 등 전문 크리에이터들이 기획한 제품으로 구성됐다. 첫 방송에선 캐시미어 핸드메이드 코트(23만9000원), 울 크롭팬츠(9만9000원), 퍼 머플러(12만9000원) 등 3종이 판매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