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산업진흥회, 아시안 시장 공략위해 태국 국제기계전 참가

입력 2016-11-23 14:21 수정 2016-11-23 14:26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3~26일 아세안 지역 최대 기계류 종합박람회인 ‘2016 태국 방콕 국제기계전’에 중소기업 43개사가 참가한다고 발표했다.

방콕 국제무역전시센터에서 열리는 전시회에는 한국을 비롯해 중국, 일본, 싱가포르, 대만, 영국, 독일 등에서 약 940여개사가 참가한다. 공작기계, 자동화기기, 용접, 금속가공, 금형 등 4천800여개 최신 기술과 제품을 선보인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와 KOTRA가 공동구성한 한국관에는 엔드밀, 로터리조인트, 베어링, 펌프, 프레스 등 우수 국산 기계류를 전시한다.

박영탁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그동안 아세안 국가들은 산업발전의 기반인 인프라 개발이 취약하였으나, 최근 경제성장에 따른 인프라 개발수요 증가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1~10월 우리나라의 아세안 기계산업 수출(조선제외)은 전년 대비 7.0% 감소한 137억4천만 달러를 기록했으나, 전 산업의 아세안 수출 중 기계산업 수출(조선제외) 비중은 전년도 19.7%에서 22.6%로 증가했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