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화성(2,33030 +1.30%)은 투광 기능을 가지는 디스플레이용 폴리우레탄(PU) 인조피혁 시트 관련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23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최근 자동차·가전·전자재료 업체 등에서 관련 요청이 늘어나고 있다"며 "현재는 키보드용 제품에 적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