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한일군사정보협정, 공감대 얻기 위한 노력 부족 인정"

입력 2016-11-23 11:28 수정 2016-11-23 11:28
국방부는 23일 한일 군사비밀정보보호협정(GSOMIA)이 반대 여론을 무시하고 추진됐다는 지적에 대해 "나름대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노력했지만 노력이 부족했다는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국방부 관계자는 GSOMIA 체결 뒤 열린 브리핑에서 "국방부로서는 점증하는 적의 위협에 대응해 국가안보와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고 판단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현 정국 상황 및 우리 국민의 대일감정 등과 관련해 시기의 적절성에 대해 의견이 있었던 것도 사실" 이라면서도 "다른 어떤 정치적 고려 없이 국가안보와 관련된 사안은 국내정치 상황과 분리해 추진한다는 원칙에 입각해 좌고우면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