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전 피겨스케이팅선수 김연아가 23일 오전 서울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2016 스포츠 영웅 명예의 전당 헌액식'에 참석해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

김연아는 지난해 스포츠영웅에서 배제된 것은 2014년 늘품체조 시연회에 참석하지 않은 데 따른 불이익이라는 의혹이 불거진 터여서 올해 수상 배경에 관심이 쏠렸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