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더 춥다

입력 2016-11-22 18:06 수정 2016-11-23 03:39

지면 지면정보

2016-11-23A1면

24절기상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小雪)인 22일 서울 태평로에서 시민들이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옷깃을 세우며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기상청은 23일 서울 최저 기온이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영하 4도까지 떨어지는 등 중부지방에 ‘영하권 추위’가 찾아오겠다고 예보했다. 추위
는 주말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면서 누그러질 전망이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