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청각장애 어린이 후원

입력 2016-11-22 17:25 수정 2016-11-23 06:20

지면 지면정보

2016-11-23A36면

현대백화점이 22일 청각장애인 후원단체인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에 청각장애 어린이 돕기 기금 3억원을 기부했다. 현대백화점은 2013년 사랑의달팽이와 협약을 맺은 뒤 올해까지 4년간 127명의 청각장애 어린이 수술비와 치료비로 11억원을 지원했다. 김영태 현대백화점 사장(왼쪽)이 김민자 사랑의달팽이 회장에게 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