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개라면 인기…삼양식품 '김치찌개면' 출시

입력 2016-11-22 11:04 수정 2016-11-22 11:18

삼양식품은 잘 익은 김치 특유의 진하고 칼칼한 국물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김치찌개면’을 출시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수프에 김치 함량이 18.7%이며 마늘, 햄 등을 첨가해 식감이 풍성하다고 삼양식품은 설명했다. 또 면에 양파 성분을 넣고 전분 함량을 높여 감칠맛과 쫄깃함을 더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김치찌개면은 한식 라면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신제품”이라며 “김치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음식이라는 점을 고려해 수출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장소비자가는 1300원이다. 라면업계는 최근 찌개라면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농심, 오뚜기, 팔도 등은 부대찌개 라면을 출시했고 풀무원은 ‘육개장 칼국수’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