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구매리더협회의 ‘아시아·태평양지역 구매 리더상’ 시상식에서 최고성과 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협력사와 상생할 수 있는 혁신적인 구매전략 수립과 협업을 통한 시너지 창출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LG전자 측은 설명했다.

LG전자는 구매 정책을 혁신하기 위해 지난해 전담 데스크를 신설하고 품질 및 법무 등 유관부서와 협업해 구매계약 협상 가이드와 정책을 수립했다. 구매계약 체결에 따른 리스크는 최소화하고 계약관리 능력은 끌어올렸다.

노경목 기자 autonom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