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 "박 대통령, 국민 뜻 잘 받아줬으면…"

입력 2016-11-21 17:57 수정 2016-11-22 04:59

지면 지면정보

2016-11-22A6면

"헌법적 절차 중요하다고 생각"
이명박 전 대통령(사진)은 21일 ‘최순실 게이트’에 연루된 의혹을 받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 “우리 국민의 뜻을 잘 받아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에서 서거 1주기를 앞둔 김영삼 전 대통령 묘소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시위에 나온 사람이나 나오지 않은 국민이나 똑같은 심정일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여러분과 같은 심정인데 정말 참담한 심정”이라며 “어떻게 이렇게 부끄러운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라고 탄식했다.

다만 이 전 대통령은 최순실 게이트 정국의 해법에 대해 “이 나라는 선진국 문턱까지 와 있고 민주주의 국가이기 때문에 가슴이 답답하지만, 헌법적인 절차가 중요하지 않나 생각한다”고 했다.

이 전 대통령은 또 정치권의 박 대통령 탄핵 소추 요구에 대해 “그것도 헌법적 절차의 하나”라고 말했다. 아울러 “어떤 위기도 극복해 여기까지 왔는데, 이 위기도 극복하고 나라가 발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