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중국 최대 VR 플랫폼 사업자와 MOU

입력 2016-11-21 15:05 수정 2016-11-21 15:05
베이징 VR 체험관 조성
중국에 기가 VR 콘텐츠 확산

KT가 중국 베이징에 구축하는 VR 체험관 조감도. / 사진=KT 제공

KT는 중국 최대 가상현실(VR) 플랫폼 사업자인 '87870닷컴'과 VR 사업 협력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두 회사는 △글로벌 VR 체험관 구축 △한·중 VR 콘텐츠 유통 △글로벌 VR 네트워크 구축 등에 나서기로 했다.

KT는 연내 중국 베이징에 VR 복합 체험공간을 구축하고 기가(GiGA) VR 콘텐츠 유통 채널을 중국으로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87870닷컴은 중국에서 VR 관련 앱(응용프로그램) 및 최다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100여개 VR 사업자들과 제휴를 맺고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이 한·중 VR 유통 플랫폼 구축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미향 KT 미래사업개발태스크포스(TF) 상무는 "이번 MOU 체결은 다양한 해외 사업을 모색하고 글로벌 VR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첫 단추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