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올 뉴 K7' 한정판 5000대 판매… 3290만~3670만원

입력 2016-11-21 14:24 수정 2016-11-21 14:24

기아자동차가 준대형 세단 '올 뉴 K7'의 한정 모델을 내놨다.

기아차는 '올 뉴 K7 리미티드 에디션'을 출시하고 5000대 한정 판매에 들어간다고 21일 밝혔다.
리미티드 에디션은 2.4 및 3.3 가솔린 엔진 모델과 2.2 디젤 모델에 적용됐다. 3구 타입의 풀 LED 헤드램프와 하단부에 크롬 재질이 적용된 아웃사이드 미러를 장착했다.

2.4 가솔린과 2.2 디젤 리미티드 에디션은 기존 두 모델의 주력 트림인 프레스티지의 기본 사양에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스타일 패키지'를 추가했다. 스타일 패키지에는 HID 헤드램프, LED 포그램프, 18인치 알로이 휠 등이 포함됐다.

3.3 가솔린 리미티드 에디션은 노블레스 트림에 기본 사양에 전동식 세이프티 파워 트렁크, 후면 전동 선커튼, 뒷좌석 다기능 센터 암레스트로 구성된 '컴포트Ⅱ' 패키지와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더했다.

리미티드 에디션의 가격은 3290만~3670만원이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