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차세대 병원정보시스템 가동

입력 2016-11-21 13:59 수정 2017-07-06 18:39
서울대병원이 차세대 병원정보시스템인 베스트케어 2.0(BESTCare2.0) 가동을 시작했다고 21일 발표했다.

베스트케어 2.0은 흩어진 의료정보를 통합 제공해 의료진이 빠르고 정확하게 의사결정하는 것을 돕는다. 이전 시스템은 환자 의료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여러 화면으로 이동해야 했지만 이번 시스템은 한 화면에서 모든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다.

환자를 위한 개인건강관리 시스템인 ‘SNUH 마이케어(myCare)’도 구축했다. 병원 환자는 인터넷이나 모바일 앱으로 진료이력, 검사결과, 처방정보를 조회하고 투약시간 알림, 건강수첩 등을 관리할 수 있다. 수납도 간편해진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