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국회 탄핵하면 헌재도 탄핵 할것"

입력 2016-11-21 09:49 수정 2016-11-21 09:53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1일 “탄핵 시기 및 추진방안을 즉각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탄핵추진 검토기구를 설치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추 대표는 “국회가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하면 헌법재판소에서도 탄핵될 것”이라고 말했다.

20일 검찰이 ‘최순실 게이트’ 수사 발표를 통해 박 대통령의 공모 혐의를 적시하자 청와대가 ‘향후 검찰 조사 불응’ 이라는 초강수를 두며 맞대응한데 따른 제1야당 차원의 강경 조치로 풀이된다. 당 내에선 탄핵 요건이 갖춰진 만큼 퇴진운동과 탄핵 추진을 병행하자는 주장이 일고 있어 이와 관련한 당론이 이날 의원총회에서 도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국회에서 열리는 국회 최순실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2차회의에선 기관보고와 청문회 일시를 확정하고 현장조사 장소도 조율한다. 이와 관련해 박 대통령의 증인 채택을 놓고 여야간 신경전이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