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박 대통령에 대면 조사 요청했지만 이뤄지지 않아"

입력 2016-11-20 11:11 수정 2016-11-20 11:20
이영렬 특별수사본부장이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에 대면조사를 요청했으나 조사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20일 밝혔다.

이 본부장은 20일 '최순실 게이트 중간수사결과 발표 중 "오늘 기소하는 최순실, 안종범, 정호성 등과 관련해 대통령의 대면 조사가 불가피 하다고 판단, 대면 조사를 요청했으나 결국 조사는 이뤄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날 검찰은 최순실을 직권남용, 강요, 강요미수, 사기미수 등으로 안종범을 직권남용, 강요, 강요미수 등으로 정호성을 공무상 비밀누설로 각각 구소기소 했다.

김종 전 문체부2차관, 최순실의 조카 장시호 등에 대해서는 직권남용 등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된 상황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