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전기자동차 보험료 인하 검토

입력 2016-11-18 18:05 수정 2016-11-19 05:24

지면 지면정보

2016-11-19A10면

금융감독원은 전기자동차 보급이 늘어나는 추세를 감안해 전기차의 보험료를 낮추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진웅섭 금융감독원장은 18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에서 제주지역 금융회사, 중소기업 등과 현장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방안을 논의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전기차의 자차(자기차량손해) 보험료가 너무 비싸 전기차 보급 확대에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진 원장은 “보험개발원이 전기차의 자차 손해율을 측정한 결과 자차 보험료를 약 10% 낮출 여지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며 “보험사들이 전기차 전용 보험상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답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