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학생·교수, 미래대학 설립계획 반대

입력 2016-11-17 18:33 수정 2016-11-18 03:24

지면 지면정보

2016-11-18A31면

뉴스 브리프
염재호 고려대 총장이 중점 추진하는 새로운 단과대학인 미래대학 설립 계획이 학생과 교수들의 거센 반대에 부딪혔다.

고려대 총학생회는 17일 서울 안암동 학교 본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학생 동의를 구하는 절차 없이 비민주적으로 추진하는 미래대 설립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크림슨칼리지는 염 총장이 “기존 학문이나 소속에 구애받지 않는 지식 유목민을 육성하겠다”며 새로 지으려 하는 단과대다.

마지혜 기자 loo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