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포커스]

한진해운 청산 여부, 내년 2월에 결정

입력 2016-11-17 19:51 수정 2016-11-18 00:50

지면 지면정보

2016-11-18A15면

법원은 한진해운의 회생계획서 제출일을 내년 2월3일로 연기했다. 당초 계획한 다음달 23일에서 40일 정도 늦춘 것이다. 한진해운의 채권 조사 및 한진해운 자산 매각에 시간이 필요해서다. 회생계획서 제출일이 연기되면서 다음달 9일로 예정된 관계인 집회는 내년 1월13일로 조정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