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써니뱅크 환전 100만건

입력 2016-11-17 19:32 수정 2016-11-18 00:51

지면 지면정보

2016-11-18A14면

신한은행은 모바일뱅킹 서비스 써니뱅크를 통한 환전 건수가 100만건을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누적환전액은 6000억원을 돌파했다.

써니뱅크의 대표 서비스인 ‘스피드업 누구나 환전’은 지난해 6월 출시돼 해외여행객 등 젊은 층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었다. 출시 초기 월 3만건이던 환전 건수는 세 배 이상 증가한 월 10만건을 기록하고 있다.

서욱진 기자 ventu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