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쌀 소득보전 고정직불금 시·군·구 통해 지급

입력 2016-11-17 19:26 수정 2016-11-18 00:57

지면 지면정보

2016-11-18A12면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쌀 소득보전 고정 직접지불금(직불금) 지급 대상자를 확정하고 해당 시·군·구를 통해 고정직불금 지급을 시작했다”고 17일 발표했다. 농식품부가 확정한 올해 쌀 고정 직불금 지급액수는 8383억원, 대상자는 79만3711명으로 전체 농가의 72.9%에 해당한다. 작년 지급 대상자(77만9000명)보다 1만명 이상 많아졌다. 지급 대상 자격을 1만㎡ 이상 농지에서 올해부터 1000㎡ 이상 농지 등으로 완화했기 때문이다.

해당 농업인은 시·도에 자금이 배정된 17일 이후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이번에 고정 직불금을 수령한 농업인 중에서 쌀을 생산한 농업인은 내년 2월에 변동 직불금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김재후 기자 h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