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카카오톡 새 게임 탭 공개…미니게임 넣는다

입력 2016-11-17 17:00 수정 2016-11-17 17:01

남궁훈 카카오 게임사업 총괄 부사장. / 사진=카카오 제공

카카오는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국내 최대 게임축제 '지스타(G-STAR) 2016'에서 카카오톡 네 번째 탭으로 선보이는 카카오게임 전용 공간 '카카오게임별(가칭)'을 최초로 공개했다.

카카오게임별은 카카오게임 이용자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과 개인화된 맞춤형 게임 관련 콘텐츠들로 구성된다. 이용자는 직접 카카오톡 설정 메뉴에서 게임 탭 노출 여부를 선택할 수 있다.

카카오는 카카오게임별을 통해 활동 기반 로열티 프로그램인 '카카오게임 VIP 케어 시스템'을 제공한다.

카카오게임 이용자는 현재 하고 있는 카카오게임과 카카오게임별에서의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일정 수준의 경험치를 축적하고 레벨업을 할 수 있다. 5, 10, 15 레벨을 달성한 이용자에게는 한정판 카카오프렌즈 이모티콘을, 20 레벨에 도달한 이용자에게는 게임 아이템이나 현물로 구성된 럭키박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카카오톡 이용자들에게 특별한 재미를 줄 수 있는 게임 탭 전용 미니게임도 추가할 계획이다.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미니게임은 별도의 앱(응용프로그램) 설치가 필요없는 웹 기반 게임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카카오톡 채팅방을 통해 지인들과 공유할 수도 있다.
이용자 성향에 따른 게임 공략, 리뷰 등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는 게임 소식과 출석부, 게임 알림, 카카오게임 인기 순위 등 풍성한 카카오게임 전용 콘텐츠도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카카오게임별은 연내 카카오톡 안드로이드 버전에 우선 적용될 예정이다. iOS 버전엔 내년 1월 중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카카오는 개인용컴퓨터(PC)기반 모바일게임 포털인 '별(가칭)'의 프로토타입도 함께 공개했다.

PC에서 즐기는 모바일게임이라는 콘셉트로 준비 중인 별은 게임 검색과 에뮬레이터 기능을 통합한 서비스로 개발되고 있다. 내년 1분기 윈도 운영체제(OS) 버전, 연내 맥 OS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다.

카카오는 별을 통해 이용자가 PC환경에서 다양한 모바일게임을 간편하게 찾고 실행할 수 있는 통합 게임포털 서비스를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남궁훈 카카오 게임사업 총괄 부사장은 "내년 카카오게임은 모바일과 PC의 경계를 허무는 새로운 게임 플랫폼의 확장을 보여줄 것"이라며 "특히 카카오게임별과 별은 이용자들에게 지금껏 없던 새로운 게임 경험을, 파트너사에겐 실질적인 매출 성장을 가져다줄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